스톡매거진

오늘의 이슈

TODAY NEWS

기사 검색

2022년 재테크 컨퍼런스, 15~16일 '라이브'

[그로우 제공] [서울=뉴스핌] 정태선 기자 = 에듀테크 스타트업 그로우코퍼레이션이 15일~16일 양일간 새로운 투자 전망을 알아보는 재테크 컨퍼런스 '머니러시(MONEY RUSH)'를 진행한다. 대선 전후 경제 전망, 금리인상 이슈, 추경확대 등으로 연초부터 재테크 및 절세 등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커지고 있어 이번 컨퍼런스를 준비했다. 실제로 지난해 3월 22일 한국경제연구원이 실시한 '일자리 전망 국민인식' 설문 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68.9%가 '물가 오름폭에 비해 월급이 오르지 않을 것'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2030세대 절반가량(43.4%)은 소득을 끌어올리기 위한 수단으로 주식, 부동산 등에 재테크에 관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 물가상승, 실질임금 감소 등으로 소비가 위축돼 경기가 어려워지는 '스크루플레이션(screwflation)' 가능성이 거론되며, 올해도 재테크에 대한 관심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그로우에서는 경제 칼럼니스트, 주식·부동산 투자 전문가, 절세 전문 세무사, 아트딜러, 제페토 크리에이터, NFT 트레이더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각 이슈별 재테크 노하우와 투자 액션 플랜을 공개한다. 라이브 컨퍼런스는 양일간 진행되며, 한 세션 당 50분 씩, 하루에 총 5개 세션으로 구성됐다. 생생한 라이브 컨퍼런스로 실시간 Q&A도 가능하다. 각 분야 전문가와 직접 소통하고 질문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했다. 15일에 진행하는 Day1 '2022 투자 전망'에서는 금리, 주택·토지·주식, 절세 비법 등을 다룬다. 주식·경제 전문가 염승환의 '2022 주식 전망' 강의에서는 수익률 만드는 산업과 22년 투자 유망주를 소개한다. 국내 최고 이코노미스트 홍춘욱 강사의 '금리&환율 전망'에서는 인플레이션 이슈부터 금리정책 변화, 환율 변동성까지 금융정책의 전반적인 내용을 다룬다. 김종율의 '토지 투자 전망' 강의에서는 토지투자 노하우와 3년 내 유망한 토지 투자처를 공개한다. 입지 전문가 빠숑의 '주택 투자 전망'에서는 지역별 주택 시장 전망과 함께 최선의 실거주·투자 관점을 배울 수 있다. 세무사 안수남의 '핵심 절세 비법' 강의에서는 취득세, 종부세, 양도세, 중과세 개념과 22년 주요개정 세법, 절세 방법을 공개한다. 16일에는 Day2 '요즘 핫한 재테크의 모든 것'이라는 주제로 신규 재테크 방법을 소개한다. 아트테크, NFT(Non-Fungible Token) 투자, 메타버스 투자, 슈테크, 짠테크 등 새로운 재테크 수단으로 급부상한 이색 재테크 내용들을 다룬다. 아트딜러 한혜미, NFT 트레이더 윤수목, 3D 모델러로 활동중인 제페토 크리에이터 이소담, 슈테크 유튜버 OFAD(오파드), 재테크 유튜버 김짠부 등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의 이색 재테크 비법을 전수한다. 재테크 컨퍼런스 참여를 원하는 사람들은 그로우 공식 홈페이지나 안드로이드, 애플 그로우앱에서 로그인 한 후 컨퍼런스 배너를 클릭하거나 재테크 카테고리에서 해당 컨퍼런스 상품을 클릭해 구매하면 된다. 라이브 컨퍼런스는 강연 종료 후 1시간 뒤 VOD로 자동 업로드 되며 1개월 동안 다시보기가 가능하다. 이혜영 그로우 대표는 "대선 이후 재테크 전망이나, 금리인상 이후 새로운 투자처 등 연초부터 재테크나 절세 등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어 지금 바로 활용할 수 있는 정보를 소개하고, 새로운 투자법에 대한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 실시간 라이브 컨퍼런스를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식이나 부동산은 물론 금리, 환율, 절세비법 및 신규 재테크 등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노하우를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했다.   windy@newspim.com

2022-01-15 12:38:30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팍스로비드' 누가 처방 받나?

[세종=뉴스핌] 이경화 기자 = 지난 13일 국내에 도입된 코로나19 경구용(먹는) 치료제인 미국 화이자의 '팍스로비드' 2만1000명분이 14~15일 전국 생활치료센터 89개소·약국 280개소로 배송된다. 환자 처방은 14일부터 시작됐다. ▲증상발현 5일 이내의 중증 진행 위험이 높은 경증·중등증 환자면서 ▲65세 이상 또는 면역저하자며 ▲재택치료자 또는 생활치료센터 입소자 조건을 충족한 자에 우선 투약된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미국 제약사 화이자에서 개발한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팍스로비드'가 입고된 14일 오후 서울 구로구의 한 약국에서 약사가 수량을 확인하고 있다. '팍스로비드'는 이날부터 코로나19 환자들에게 투약되며 증상 발현 5일 이내에 하루 2번씩 복용해야 한다. 2022.01.14 mironj19@newspim.com 정부가 화이자와 계약한 팍스로비드 총 물량은 76만2000명분이다. 먼저 공급된 2만1000명분에 더해 이달 중 1만 명분이 더 들어온다. 1~2주 내에 국내에서도 오미크론 변이가 우세종이 될 전망인 만큼 5차 유행에 대비해 먹는 치료제 추가 구매도 서둘러 추진할 방침이다. ◆ 재택치료자 가족 등이 약국 수령 또 집 배송 먹는 치료제는 먼저 보건당국 기초역학 조사단계에서 65세 이상 확진자를 초기 대상자로 선별한다. 입원 요인이 없는 재택치료 대상자로 확정되면 즉시 관리의료기관에 비대면 진료 요청을 넣는다. 비대면 진료에서 먹는 치료제 투약이 필요하다는 판단이 나오면 처방이 이뤄진다. 처방전을 전송받은 약국은 약을 조제해서 환자에게 배송한다. 재택치료자는 약국에 직접 와서 약을 수령하기 어려워 여러 대안이 허용된다. 공동격리자인 가족이 약을 대신 수령해야하는 상황이면 외출 허가를 받고 약국에 방문할 수 있다. 가족의 직접 방문이나 약국의 직접 배송이 어려운 경우라면 지자체·배송업체를 쓰거나 관리의료기관이 배달해주는 등의 방안이 허용된다. 생활치료센터 입소자는 전담 의료진을 통해 투약한다. [자료=보건복지부] ]fedor01@newspim.com ◆ 5일분 모두 복용 원칙…남은 약 판매 처벌 팍스로비드는 통째로 삼키며 식사 여부완 상관없다. 만약 복용을 잊었다면 기존 복용시간에서 8시간이 지나지 않은 경우 즉시 먹으면 된다. 8시간이 지났다면 건너뛴다. 한꺼번에 두 배 용량을 복용해선 안 된다. 5일간 12시간 간격으로 아침저녁 하루 2번씩 총 10회 복용해야한다. 정부는 예방효과가 떨어지거나 약물에 내성이 생길 수 있어 모두 복용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먹는 치료제는 같이 복용하면 안 되는 의약품이 다수 있어 의사의 처방 없이 복용하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 기본적으로 증상이 개선되더라도 5일 분량을 모두 복용해야하며 남은 약을 판매해선 안 된다. 불법판매는 약사법에서 금지 행위로 위반 시 5년 이하 징역 또는 5000만 원 이하 벌금 등 처벌을 받는다. 남은 약을 가족에게 무료로 제공하는 것도 불법 판매 행위다. 이상반응 등으로 투약을 중단했다면 남는 치료제는 보건소나 담당 약국 등에 반납해야한다. [자료=보건복지부] ]fedor01@newspim.com ◆ 미각이상 등 부작용 경미…인과성 있으면 보상 팍스로비드는 미각 이상·설사·혈압상승·근육통 등이 임상시험에서 관찰됐으나 대부분 경미했다. 부작용 의심증상이 나타나면 처방받은 의료기관에 연락해 처방 중단·변경을 상담해야한다. 입원치료 등 중대피해 발생 시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으로 신청하면 된다. 인과성 인정 시 입원진료비·사망일시보상금·장례비·장례일시보상금 등을 받을 수 있다. 앞서 팍스로비드는 지난달 27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 먹는 치료제의 국내 도입으로 감염 확산을 늦추고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대응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 향후 공급량·환자 발생 동향 등을 종합 고려해 투약대상을 조정·확대할 예정이다. [자료=보건복지부] ]fedor01@newspim.com kh99@newspim.com

2022-01-15 07:00:00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 9주 연속 하락세…리터당 1621.9원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이번주 국내 휘발유 판매가격은 리터(ℓ)당 3.8원 내리면서 8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1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둘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0.5원 내린 ℓ당 1621.9원으로 집계됐다. 경유 판매 가격도 전주보다 1.0원 하락한 ℓ당 1439.9원을 기록했다. 국내 주유소 휘발유 가격 추이 [자료=한국석유공사 오피넷] 2022.01.14 fedor01@newspim.com 지역별 현황은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0.4원 오른 1690.8원으로 집계됐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 휘발유 가격은 지난주보다 3.2원 내려 ℓ당 1588.1원을 기록했다.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11월 정부의 유류세 20% 정책 시행으로 상승 흐름이 꺾인 후 8주 연속 하락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휘발유가 ℓ당 1631.2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가 1589.3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국제유가는 4주 연속 상승했다. 한국으로 수입되는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2.9달러 오른 배럴당 81.4달러였다. 국제 자동차용 경유 가격은 지난주보다 4.1달러 상승한 96.5달러로 집계됐다. 석유공사는 "이번 주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재고 감소, 미 연준 양적긴축 연말 가능성 시사, 리비아 석유 수출 차질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기록 중"이라고 분석했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유류세 한시적 인하 시행 후 첫 주말인 14일 오후 서울 시내 한 주유소에서 휘발유 가격이 1600원 대로 표시되고 있다. 앞서 정부는 지난 12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유류세를 20% 인하했다. 이로인해 휘발유는 리터당 164원, 경유는 116원, LPG(부탄)은 40원씩 각각 내렸다. 2021.11.14 mironj19@newspim.com fedor01@newspim.com

2022-01-15 06:00:00
맨위로가기